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6-24 21:15

  • 뉴스 > 기관단체

고양署, 화물차 후미추돌 예방 '고휘도 야광 왕눈이' 부착··밤샘주차 단속도 병행

기사입력 2022-05-24 14:3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경기 고양경찰서가 지난 23일 덕양구 행주로 가라뫼사거리, 백양로 등지에서 화물차량의 불법 주·정차로 인한 후미추돌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화물차량의 후미에 일명 왕눈이 스티커를 부착하는 사고예방 활동에 나섰다.
 

 

최근 3년간 고양시 덕양구에서만 4건의 후미추돌 교통사망사고가 발생하는 등 화물차 밤샘주차 관련 안전활동의 필요성이 증가하는 가운데 고양경찰서에서는 한국도로공사의 협조를 받아 차량 후면부에 시인성이 우수한 야광 반사판 왕눈이 스티커를 부착, 화물차량 등 대형차량의 야간 후미추돌사고 예방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양경찰서 경비교통과장 등 교통경찰은 관내 순찰중 주요 도로의 갓길에 주·정차된 차량을 대상으로 왕눈이스티커부착활동을 하면서 자유로, 행신로 등 불법 주정차로 인한 교통사고가 많은 구간에서 단속활동을 전개하여 지난 18일에는 9건을 단속하기도 하였다.

 

아울러 관내 주요 운송업체 및 고양시 등과 협조를 통한 홍보활동을 전개하여 화물차량 심야 불법 주정차 예방 및 고휘도 야광반사판 부착활동을 지속 추진할 예정이다. 김형기 고양경찰서장은 대형차량의 주정차로 인한 사고발생 요인을 감소시켜 지역주민들에게 안전한 교통환경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민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