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4 17:32

  • 뉴스 > 경제뉴스

고양·인천·김포시, 인천2호선 고양연장 사전타당성조사 공동 연구용역 착수

기사입력 2022-01-19 21:5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인천·김포시 3개 시가 19일 인천지하철 2호선 고양 연장사업 추진을 위한 공동 연구용역 착수 보고회를 개최했다. 3개 시는 향후 효율적인 사업계획()을 마련해 사업노선의 국토부 예비타당성조사에 공동 대응할 방침이다.
 

 

인천2호선 고양연장사업은 지난해 7월에 국토교통부가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서 인천광역시 서구 지하철2호선 독정역에서 김포시를 거쳐 고양시 일산 서구까지 연장 18.5km, 사업비 17,502억원으로 확정 고시한 사업이다.

 

인천2호선 고양연장은 고양·인천·김포시 3개 자치단체를 거치는 노선으로, 3개 시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예비타당성조사 공동대응 방안을 논의하고 같은 해 12월 공동연구 용역을 발주했다(2021113일자 인천2호선 고양(일산) 연장사업 관련 지자체, 용역 등 공동 추진키로 합의기사참조).

 

19일 개최된 착수보고회에서는 약 11개월간 진행될 예정인 연구용역의 배경과 용역수행계획, 추진일정 보고와 사업노선의 국토부 예비타당성조사 통과를 위한 대응전략 방안을 논의했다.

 

3개 시는 이번 공동용역을 통해 수도권 서북부지역 주요개발지역과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A)의 환승수요 증가를 통해 사업성을 확보하고 금년 하반기에 국토교통부를 거쳐 기획재정부에 예비타당성조사 대상 사업으로 신청할 계획이다.

최민 (gyinews7@gmail.com)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