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5 18:11

  • 뉴스 > 경제뉴스

국토부, 고양 원릉역·양주 송추역 등 철도 유휴부지에 청년임대주택 공급 추진

기사입력 2021-12-23 15:3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국토교통부와 국가철도공단이 정부의 주거안정 정책의 일환으로 철도 유휴부지를 활용한 청년 및 신혼부부를 위한 임대주택을 공급한다.
 

 

이를 위해 2024년 운행 재개 예정인 교외선 구간 중 원릉역, 송추역 유휴부지, 강원도 양양군의 동해선 미건설선 유휴부지를 활용하여 총500세대 규모의 청년임대주택과 창업을 포함한 복합문화공간을 공급하기 위해 1224일부터 민간제안 공모를 시작하였다.

 

이번 사업은 철도노선의 선형개량, 지하화에 따른 기존 노선의 폐선 등으로 철도 유휴부지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철도 국유재산의 공익적 활용을 위해 추진하게 되었다.
 

 

철도 유휴부지를 활용하여 주택을 공급하면 저렴한 임대료로 공급이 가능한 장점이 있고 대중교통 편리성으로 직주근접이 가능하며, 주거안정을 기하고자 주거 공간, 어린이집, 근린생활시설(창업) 등을 복합 개발한 레일 스테이(청년임대주택)를 조성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와 국가철도공단은 이번 사업을 통해 청년 및 신혼부부 등 주거 취약계층의 주거비 부담을 완화하고자 주변시세의 85% 이하 임대료로 공급할 예정이다. 이번 3개 사업의 절차는 민간제안 공모 및 제안 심사, 출자회사 설립 등을 통해 ‘26년 말 사업을 준공하고 입주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