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24 16:36

  • 뉴스 > 문화/관광

내달 '고양행주문화제' 위드코로나로 축소 진행··고양어울림·아람누리 공연예정

기사입력 2021-11-11 13:4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가 주최하고 고양문화재단과 고양문화원이 주관하는 대표적 역사문화축제인 고양행주문화제가 내달 12월 초 진행된다. 올해로 33회를 맞이하는 이번 축제는 본래 5월 행주산성과 행주산성 역사공원 일대에서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의 급속 전파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조치에 따라 일정이 연기되어 왔다.
 

 

고양시는 최근 위드 코로나 정책에 따라 연례적인 고양행주문화제의 연속성을 확보하고, 지역예술인의 활동과 시민들의 문화일상을 회복하고자 축제 개최를 결정하게 되었다.

 

올해 축제는 128()9() 양일간 각각 고양아람누리와 고양어울림누리의 공연장과 야외광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축제는 임진왜란 3대 대첩의 하나인 행주대첩의 승전 정신을 계승하여 108만 고양시민이 코로나19라는 국난을 슬기롭게 극복해 나간다는 희망을 주제로 한다.

 

임진왜란 행주대첩만큼 2021년 코로나19를 국난(國難)으로 설정하여, 당시 행주산성에서 용감하게 왜군을 격파한 고양지역 백성들의 저력이 2021년에도 이어져 고양시민들이 코로나19를 이겨내는 동력이 될 수 있다는 취지다.
 

 

축제 프로그램은 고양시에 거주하는 다양한 장르의 예술인들과 대중가수들이 출연하는 위로 음악회 형식으로 준비된다. 행사는 대형 실내공연장의 음악회(콘서트)와 종료 후 야외광장에서 고양시 향토민속예술인 연합회의 대동놀이, 공연장 옥상에서 쏘아 올리는 미니 불꽃공연으로 구성될 예정이며 지역안배를 위하여 일산지역과 덕양지역의 대표적인 대형 공연장에서 각각 1회씩 진행된다.

 

실내 콘서트는 전통과 클래식, 크로스오버, 재즈장르의 고양시 명인들의 무대로 구성되는 1부와 록그룹, 대중음악 가수들의 신명나는 콘서트로 구성된 2부로 예정되어 있다.

 

공연 관람은 무료이며 코로나19 백신접종을 완료한 고양시민에 한정하여 사전예약으로 진행한다. 실내 공연 프로그램의 사전예약과 좌석배치는 모두 선착순이며, 방역수칙을 준수하고자 1칸씩 좌석 띄어앉기 방식으로 운영한다. 고양행주문화제의 주관기관인 고양문화재단은 1122()에 세부 프로그램과 출연진을 공개하고 사전 예약을 시작할 예정이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