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3-01 17:47

  • 뉴스 > 고양뉴스

신분당선 서북부연장 범추위, 고양 삼송역에서 '예타 확정 및 공약이행' 촉구

기사입력 2021-01-25 01:16 최종수정 2021-01-25 01:1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신분당선 서북부연장 범시민추진위원회(위원장 김병영, 이하 범추위’)24일 오후 고양시 삼송역 인근에서 신분당선 서북부연장선 조기착공을 염원하는 시민의 목소리를 전하고 정부와 지역구 국회의원들에게 예비타당성조사 확정 및 공약이행을 촉구했다.
 

 

새해를 맞이해  이날 범추위는 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를 위해 집회 참석 인원을 최소화하면서 마스크 착용 및 개인 간 거리두기를 유지한 가운데 신분당선 서북부연장선 조기착공을 염원하는 시민의 목소리를 낭독하고, 정부·여당의 예비타당성조사 확정 촉구 및 오는 47일 진행되는 서울시장 재보궐선거 여·야 후보에게 신분당선 서북부연장선의 연내 확정·조기착공 공약을 요구했다.

 

신분당선(서울 강남~수원 광교, 서울 구간 1·2단계 연장 강남~신사~용산’) 서북부연장사업(서울 용산~고양 삼송)은 지난 20163차 국가철도망 계획에 들어가 20186월 예비타당성조사 대상 사업에 선정됐으나 사업성(경제성) 문제로 아직까지 확정되지 않고 지지부진한 상태다.
 

 

또 선거 때마다 해당 지역 후보자들은 신분당선 서북부연장사업을 주요 공약으로 내걸었는데, 특히 지난해 21대 총선에서는 서울 종로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를 비롯하여 신분당선 관련 지역의 현역·예비후보들이 한자리에 모여 신분당선 연장 총선 공약협약식을, 이후에는 신분당선 서북부연장선 실현을 위한 국회의원 모임주최로 간담회를 갖기도 했다.

 

이에 지역균형발전 및 서북부의 열악한 교통난 해소를 위해 서울 종로·불광·은평과 고양 삼송지역 공동주택 입주자들이 범추위를 구성해 정부와 지역구 국회의원들에게 신분당선 서북부연장선 조기착공을 촉구하는 주민 서명부를 전달하는 등 노력을 지속해 오고 있다.
 

 

범추위는 주민들의 염원을 담아 시민의 목소리를 전하면서 “(서북부연장선)공사 구간도 기존 19.4km에서 18.4km로 줄여 사업비를 낮췄고, 확정된 GTX-A 노선과 신분당선 공유 구간은 서울역~연신내 11.5구간으로 추가 사업비를 줄였음에도 비현실적인 경제성 평가로 예비타당성조사를 확정하지 않는 것은 서북부지역을 차별하는 것이라며 조속한 예비타당성조사 확정과 조기착공을 촉구했다.

 

이어 특히 고양시가 속한 경기북부 인구가 부산을 넘어서 경기남부, 서울에 이은 전국 3위 수준으로 증가했고, 창릉 3기신도시 개발로 인해 앞으로 통일로 교통 정체는 더 심해질 것은 불 보듯 뻔한 상황에서 지금도 통일로는 상습정체구간으로 유명하고 3호선 하나만으로 콩나물시루처럼 출퇴근 시달리는 시민들은 지역차별의 희생양이라며 지역 간 균형발전을 위해 경제적 논리가 아닌 정책적인 판단이 필요하다고 지적, 정부의 공정하고 형평성 있는 지역균형발전 정책을 요구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6

스팸방지코드
0/500
  • andrea2
    2021- 02- 11 삭제

    신분당선 반드시 원당역 통과 연장 확정해주세요

  • Firmguy
    2021- 01- 29 삭제

    신분당선 서북부삼송연장을 간절히 염원하는 시민의 목소리에 귀기울여 주셔서 감사합니다~^^ 조연덕 기자님의 건승을 기원합니다^^♡

  • 바른소리
    2021- 01- 26 삭제

    철도를 경제성 분석으로 결정한다면 강남에만 계속 전철 더 넣고 계속 집값 올리겠다는 거지 경제성 분석이 안나오는 지역일수록 교통 기반을 구축해야 한다. 그것이 집값을 잡는 지름길 ! 전철을 편파적으로 놓지 말고 골고루 확충해봐라, 집값은 저절로 잡힌다.

  • 유나유
    2021- 01- 26 삭제

    신분당선 서북부연장 연장 조기착공하라!

  • 타이거
    2021- 01- 26 삭제

    일산까지 연장 해라 일산까지 연장 해라

  • 여래자
    2021- 01- 25 삭제

    신분당선 서북부연장 연장 조기착공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