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2-25 16:41

  • 기획취재 > 사건사고

고양시 관내 7600여대 CCTV운영 시민안전센터, 보이스피싱 용의자 검거 성과

기사입력 2020-12-09 15:53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 시민안전센터가 지난달 발생한 보이스피싱 대면 편취사건의 용의자 검거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지난달 6일 용의자는 72세 여성을 상대로 전화를 걸어 자녀 납치를 빙자, 살해 협박으로 5천만 원을 요구하며 일산동구 백석동부터 덕양구 행신동까지 유인한 후 현금을 전달받아 택시를 타고 서울 영등포구청 인근까지 달아났다.

 

그러나 고양시 시민안전센터 관제요원 6명이 방범 CCTV영상을 정밀 관제하고, 공무원 5명이 경찰과 협업으로 용의자가 탔던 영업용 택시의 차량번호를 특정, 추적해 용의자를 검거하는데 성공했다.
 

 

이에 지난 128일 고양경찰서장(총경 어윤빈)이 시민안전센터를 직접 방문해 용의자 검거에 결정적인 역할을 수행한 시민안전센터 관제요원들에게 표창을 직접 수여하고 격려금을 전달하며 노고를 치하했다.

 

고양시 시민안전센터는 201632일 통합관제센터로 개소한 이래 25명의 관제요원과 5명의 공무원, 시스템유지 보수요원 등 총 45명이 근무하고 있으며, 36524시간 고양시 전 지역에 설치된 약 7,600여 대의 CCTV를 관제, 운영하고 있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