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2-01 16:50

  • 뉴스 > 문화/관광

고양종합운동장서 23일 '디엠지 콘서트' 개최··케이팝 스타 출연

기사입력 2020-10-23 14:11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문화한류를 이끄는 스타들이 출연하는 ‘2020 라이브 인 디엠지디엠지 콘서트23일 저녁 7시부터 고양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열린다. 이번 디엠지 콘서트는 평화와 코로나19로 지쳐있는 국민들에게 따뜻한 위로를 주고자 경기도가 개최하는 공연 행사로, ‘2020 렛츠 디엠지행사의 일환이다.
 

 

슈퍼주니어 이특과 배우 유이가 사회를 맡았고, 몬스타 엑스, 마마무, 오마이걸 승희&유아, 강다니엘, 잇지(ITZY), (여자)아이들, 이달의 소녀 등 유명 케이팝(K-POP) 스타들이 무대를 달굴 예정이다.

 

또한 트로트 가수 송가인, 국악인 고영열, 기타리스트 함춘호, 챌리스트 홍진호, 뮤지컬 배우 김소현&한준호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인들이 출연진으로 나서 행사를 풍성하게 만들 전망이다.

 

이번 콘서트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다양한 방역조치를 취한 것이 특징이다. 사전 예약제를 통해 현장관람인원을 제한하고, 특별 제작된 콘서트 돔 텐트 300동을 설치해 가족·친지 단위 관람객들이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며 안전하게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뿐만 아니라 입장 전 대기공간에 거리두기 펜스, 공연장에는 사고 예방을 위한 ‘2차 차단 펜스를 설치하고, 에어샤워게이트, 자동문진시스템 등의 최신 방역기기를 구비했다. 아울러 행사 2주 후 관람객들에게 자가진단문진표를 발송하는 등 사후관리도 철저히 진행한다. 또한 사전 예약을 통해 선정된 온라인 관객 400명을 대상으로 실시간으로 콘서트를 비대면으로 관람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23~25일 임진각 평화누리에서도 문화예술을 통해 평화의 가치를 되새겨보는 전시·체험 행사인 ‘2020 라이브 인 디엠지 디엠지 빌리지가 열린다. ‘공동평화구역존’, 아트존, 평화메시지존 등 디엠지(DMZ)의 가치를 담은 예술작품에 대한 전시와 체험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