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23 14:14

  • 뉴스 > 교육뉴스

고양시 도서관, 블라인드 북과 어린이 책만들기 DIY 키트 운영

기사입력 2020-08-31 13:55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 도서관센터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을 위해 9월 독서의 달 이색 이벤트 블라인드 북어린이 책만들기 DIY 키트를 운영한다.
 

 

블라인드 북(Blind Book)’은 책 표지를 알 수 없게 포장한 후 겉면에 책과 관련된 키워드만 노출한 책이다. 도서관을 이용하는 시민들은 전시된 블라인드 북의 키워드를 보고 책을 골라 빌려갈 수 있다.

 

책에 대한 간단한 정보만 보고 선택하기 때문에 책 선정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은 좋은 책을 소개받을 수 있고, 평소에 독서를 즐기는 독서가는 고정된 독서 취향에서 벗어나 새로운 책을 만날 수 있다.

 

블라인드 북 도서는 성인과 청소년 대상으로 말 잘하고 싶은 사람!’, ‘내 척추 소중해’, ‘DNA매칭등의 키워드와 함께 소설, 교양과학, 경제 다양한 분야로 도서관마다 140여권씩 준비돼 있다.
 

 

책만들기 DIY 키트는 가족, 기다림, 걱정, 4가지 주제로 책 만들기 활동 재료를 꾸러미에 담고, 사서들이 같이 읽으면 좋은 책 6권씩 선별해 소개한다. 외부활동의 제약으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진 어린이들이 책과 함께 집에서 체험할 수 있을 것이다.

 

고양시도서관은 현재 임시휴관으로 자료실 이용은 불가능하지만 도서관 로비 등에서 사전 예약도서 대출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독서의 달 행사도 이와 함께 각 도서관 지정장소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블라인드 북책만들기 DIY 키트는 화정도서관 등 15개 시립도서관에서 91일부터 사전 접수 없이 선착순으로 대출, 수령 가능하다.

 

도서관 관계자는 고양시 도서관은 9월 독서의 달에도 시민들의 독서활동을 위해 다양한 경로로 프로그램을 지속하고 있는데, 이번 이벤트 외에도 독서명언이 담긴 포춘쿠기(fortune cookie)도 함께 즐기며 독서의 달 9월을 책과 함께 집에서 즐기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작가 북토크와 인문학 강의 등 온라인 행사는 고양시 도서관센터 홈페이지(www.goyanglib.or.kr)를 참고하면 된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