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19 16:03

  • 뉴스 > 경제뉴스

고양시, 상권활성화 위해 음식점·카페 등 옥외영업 10월까지 연장

기사입력 2020-07-22 12:32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가 지난 5월부터 선제적으로 추진 중인 관내 음식점, 카페 등에 대한 옥외영업 한시적 허용을 기존 7월 말에서 1031일까지 당초보다 3개월 더 연장한다.
 

 

이는 옥외영업 현장 방문에서 나온 참여 업체들의 절실한 연장 요청과 한국외식업중앙회 경기도지회 고양시 덕양구·일산구 지부에서 허용기간을 연장해 달라는 건의문을 수용한 결과로, 옥외영업 연장에 따라 코로나19 사태로 경영이 악화된 소상공인들의 매출 상승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시민들 또한 옥외영업 한시적 허용기간 연장으로 밀폐밀집된 실내보다는 공기순환이 잘 되는 실외에서의 자연스러운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할 수 있어 안심이 되고 좋다는 긍정적인 반응이다.

 

옥외영업 참여 시 테이블 간 간격은 사방 2m 거리로 유지해야 하며, 영업이 종료되면 실외 테이블 등은 실내로 정리하고 식품위생법과 도로법 및 건축법 등 법령에 위반되는 경우는 옥외영업을 할 수 없다. 또한 소음, 냄새, 위생, 안전 등으로 민원이 발생하면 즉시 시정하거나 옥외영업을 중지해야 한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