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14 11:55

  • 뉴스 > 경기뉴스

서부광역철도 조기추진 논의 '고양 등 서울북부지역 간 시간 단축'

기사입력 2020-06-11 17:12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경기도는 11일 경기 서북부 지역의 교통난 해소를 위해 서부광역철도 국회의원 모임과 간담회를 갖고 서부광역철도(원종홍대선)의 조기추진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서부광역철도 국회의원 모임은 서부권에 부족한 도시교통 인프라를 보완해 서부지역 주민들의 교통편의를 제고하기 위한 모임으로 서영석(부천), 한준호(고양), 이용선(서울 양천), 강선우(서울 강서), 한정애(서울 강서), 진성준(서울 강서), 정청래(서울 마포) 국회의원이 참여하고 있다.

 

서부광역철도(원종홍대선)는 부천 원종에서 출발해 서울 강서구 화곡동, 강서구청역, 가양역을 거쳐 상암, 홍대입구를 연결하는 노선이다. 3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처음 포함된 노선으로 2016년 국토교통부가 처음 발표했다.

 

서울시에서 사전타당성조사를 추진(20184~201912)했고, 지난 2월 국토교통부에 예비타당성조사를 건의하기로 관계 기관 간 협의를 마친 상황이다. 이날 간담회는 서영석(부천) 국회의원이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만남을 제안해 마련됐으며 이용선(양천), 한준호(고양), 정청래(마포) 국회의원이 함께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