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28 16:35

  • 뉴스 > 미담사례

고양소방서 이수윤 소방위, 'KBS 119상 대상' 최고 소방관 영예

기사입력 2020-05-27 17:19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경기 고양소방서의 이수윤(46) 소방위가 27일 서울 여의도 KBS 공개홀에서 열린 25KBS119상 시상식에서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KBS119상은 재난 현장에서 헌신적인 구조·구급활동으로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한 소방관에게 주어지는데 최고의 상으로, 이수윤 대원은 20029월 소방에 입문한 후 현 계급에서 현재까지 271건의 화재와 969건의 구조 현장에 출동해 364명의 생명을 구해냈다.

 

2006년 화재 진압 과정에서는 변압기 폭발 사고로 몸 전체의 30%3도 화상을 입기도 했지만, 1년여 뒤 소방학교 교관으로 복직해 후배 양성에 힘썼고 현재는 고양소방서 구조대에서 국민의 안전을 지키고 있다.
 

 

특히 이 대원은 심정지 환자를 응급처치로 살려냈을 때 주어지는 '하트 세이버'(Heart Saver) 2회와 구조활동 중 인명을 구했을 때 경기도에서 수여하는 '라이프 세이버'(Life Saver)를 수상한 바 있다.

 

이수윤 대원은 겸손한 자세로 더욱 열심히 현장근무에 임하여 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