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13 21:58

  • 오피니언 > 기자수첩

고양시정硏 '코로나 사태로 지역소비 지속적 감소추세'

기사입력 2020-04-09 14:00 최종수정 2020-04-09 14:0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재단법인 고양시정연구원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 확산에 따라 크게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내용을 담은 이슈브리프를 발표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고양시 소비동향 분석 및 시사점에서는 국내 최대 신용카드사의 데이터 정보를 토대로 지역의 소비동향 및 업종별 소비 증감을 실증적으로 분석하여 지역상권의 위축정도에 따른 고양시 차원에서의 정책지원 방안을 모색하였다. 또한 타 시도 사례 분석, 분야별 전문가 의견수렴을 통해 고양시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정책방안을 제시하였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고양시 소비동향을 살펴보면 20201~2주는 2019년 대비 8%의 소비 증가율을 보였으나, 코로나 발생 시점인 120일 이후부터는 지속적인 감소추세를 이어가다 크게는 22-23%까지의 소비감소를 보인다.

 

고양시 소재 업종별 소비 변화 정도를 살펴보면 모든 업종에서 지속적인 감소추세를 보이고 있으나 음·식음료 업종은 유일하게 11%의 증가 추세를 보인다. 감소 추세가 심한 분야는 요식업, 쇼핑, 여가, 관광, 미용 등의 업종이 해당되어 이에 따른 지역 내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 정책이 필요한 상황이다.

 

그러나 본 업종은 모두 다중이용시설로 당장의 소비유도를 이끌어 내기란 어렵기 때문에, 매출액이 급격하게 감소한 업종은 소비를 유도하는 정책(소비바우처, 마일리지제도, 소비주간지정, 지역배달서비스 어플 활용, 드라이브 스루 활용 판매 등)이 필요하며 현재 처한 어려움을 즉시 해결할 수 있는 현금지원을 해결책으로 제시하였다.

 

또한 소상공인 지원 상담센터를 운영하여 지원에 대한 정보 및 절차의 대행 등, 행정의 간소화 절차방안과 소상공인들이 느끼는 소비위축 정도와 이들이 실질적으로 필요로 하는 지원정책에 대한 전반적인 실태조사가 이루어져야 함을 연구진은 강조하였다.

 

이재은 고양시정연구원장은 본 이슈브리프가 고양시민들과 고양시 공직자, 그리고 타 지방자치단체의 관계자들에게 참고자료로 폭넓게 활용되어 위기극복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